Somday

IU

《Dream High - Part.1》OST


언젠간 이 눈물이 멈추길 언젠간 이 어둠이 걷히고

따스한 햇살이 이 눈물을 말려주길


지친 내 모습이 조금씩 지겨워지는 걸 느끼면

다 버리고 싶죠 힘들게 지켜오던 꿈을

가진 것보다는 부족한 것이 너무나도 많은 게

느껴질 때마다 다리에 힘이 풀려서 난 주저앉죠


언젠간 이 눈물이 멈추길 언젠간 이 어둠이 걷히고

따스한 햇살이 이 눈물을 말려주길


괜찮을 거라고 내 스스로를 위로하며 버티는

하루하루가 날 조금씩 두렵게 만들고

나를 믿으라고 말하면서도 믿지 못하는 나는

이제 얼마나 더 오래 버틸 수 있을지 모르겠어요


기다리면 언젠간 오겠지 밤이 길어도 해는 뜨듯이

아픈 내 가슴도 언젠간 다 낫겠지


날 이젠 도와주길 하늘이 제발 도와주길

나 혼자서만 이겨내기가 점점 더 자신이 없어져요


언젠간 이 눈물이 멈추길 언젠간 이 어둠이 걷히고

따스한 햇살이 이 눈물을 말려주길


기다리면 언젠간 오겠지 (someday, someday)

밤이 길어도 해는 뜨듯이 이 아픈 내 가슴도 언젠간 다 낫겠지


언젠간 언젠간








總有一天,淚水會停止 總有一天,黑暗會消散
那溫暖的陽光會擦乾我的淚水


對我那疲倦的模樣,也一點一點地感到厭煩
想要拋棄一切吧,那些辛苦的事,那些一直守護著的夢想
比起我擁有的,缺少的部分更多
每次有這種感覺的時候,我的雙腿就會癱軟無力,我就會半途而廢


總有一天,淚水會停止 總有一天,黑暗會消散
那溫暖的陽光會擦乾我的淚水


沒關係的,我這樣安慰著自己
這樣堅決的每一天,一點一點,漸漸令我害怕
一邊說著要相信我,卻變得無法相信自己的我
還能再堅持多久,我自己都不知道


只要我耐心等待,總有一天,會到來的吧,就像無論夜晚再長,太陽也會升起
我受傷的心,總有一天也會痊癒吧


現在,請幫幫我吧,上天啊,拜托幫幫我吧
我現在越來越沒有自信,一個人也能獨自戰勝了


總有一天,淚水會停止 總有一天,黑暗會消散
那溫暖的陽光會擦乾我的淚水


只要我耐心等待,總有一天,會到來的吧,就像無論夜晚再長,太陽也會升起
我受傷的心,總有一天也會痊癒吧


總有一天,總有一天


---
參考http://chiungying.pixnet.net/blog/post/27946563 (翻滾吧 姨母) 作部份歌詞潤飾

更佳翻譯請參考上面的部落格

創作者介紹
創作者 pongpong 的頭像
pongpong

有你的將來

pongpong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